• twitter facebook

북한, 국제 스포츠행사 유치에 적극적 행보…목적은 '이미지 쇄신'

SBS Sports | 2017-04-09 18:30:44
이미지
북한이 국제 스포츠대회 유치에 적극적인 행보를 보이고 있다.

대한축구협회 관계자는 9일 '2018 여자 아시안컵' 예선전이 열리는 북한 평양에서 취재진과 만나 "북한축구협회가 오는 10월 31일부터 11월 7일까지 열리는 '2018 U-19 아시아선수권' 예선 유치를 신청했다"고 밝혔다.

북한은 최근 한은경 북한축구협회 부회장이 국제축구연맹(FIFA) 평의회 위원에 출마하는 등 국제축구계에서 위상을 높이려고 노력하고 있다.

2012년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집권한 이후 스포츠에 대한 투자가 늘어난 북한은 김일성경기장을 비롯해 15만명 수용 규모인 능라도 5·1경기장, 평양 국제축구학교 연습구장 등 국제대회를 치를 수 있는 시설물을 보유하고 있다.

북한은 각종 스포츠대회 유치를 통해 수입을 올리는 것에 더해 부정적인 이미지를 쇄신하려는 의도라는 것이 지배적인 시각이다.

[사진=Getty Images/이매진스]

(SBS 스포츠 온라인뉴스팀)

'스포츠의 즐거움! SBS All Sports 와 함께 하세요'    페이지 방문하기 >클릭
          
다함께 야구왕
'이슈' 관련 포토 & 동영상

  • 미국 20대 격투기 선수, TKO패 사흘 만에 사망

    photo
  • 삼성 정인욱-허민, 결혼 발표…임신 6개월

    photo
  • 대한체육회, 2017 스포츠영웅 후보자 추천 접수

    photo


많이 본 뉴스

오늘의 hot

SBS 골프아카데미

스페셜 코너

포토뉴스

'완벽한 마무리' 조나탄 베가스
  • '완벽한 마무리' 조나탄 베가스
  • '망연자실' 스티브 윗크로프트
2015 슈퍼모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