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twitter facebook

[K리그] '해트트릭' 자일, K리그 클래식 10라운드 MVP

SBS Sports | 2017-05-12 15:27:30
이미지프로축구 전남 드래곤즈의 외국인 선수 자일이 2017 K리그 클래식 10라운드 최우수선수(MVP)로 선정됐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자일은 7일 광주FC와 경기에서 해트트릭을 기록하며 5-0 대승을 이끌었다"라며 선정 이유를 밝혔다. 자일은 3골과 함께 유효슈팅 3회, 드리블 시도 5회 등 각 부문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MVP는 득점, 슈팅, 패스, 볼 경합 등 경기 주요 기록을 지수화한 인스탯(INSTAT)지수와 연맹 경기평가회의 분석 결과를 통해 선정된다.

이어 공격수 자일, 김신욱(전북), 미드필더 권용현(제주), 손준호, 룰리냐(이상 포항), 김승준(울산), 수비수 이슬찬, 토미(이상 전남), 리차드(울산), 최철순(전북), 골키퍼 이호승(전남)을 베스트 11로 뽑았다.

베스트 매치는 포항-서울전, 베스트 팀은 제주가 선정됐다.

K리그 챌린지 11라운드 MVP는 아산전에서 2골을 터뜨린 라울(안산)이 뽑혔다.

베스트 11은 공격수 말컹(경남), 라울(안산), 미드필더 김도엽(경남), 박성호(성남), 김준태(서울E), 박준태(부산), 수비수 유지훈(부산), 박한수(안산), 오르슐리치(성남), 안동혁(안양), 골키퍼 이범수(경남)가 이름을 올렸다. 베스트 팀은 안산이 선정됐다.

[사진제공 = 한국프로축구연맹]

(SBS스포츠 온라인뉴스팀)

'스포츠의 즐거움! SBS All Sports 와 함께 하세요'    페이지 방문하기 >클릭




다함께 야구왕
'K리그' 관련 포토 & 동영상

  • [K리그] 프로축구 수원FC, 김대의 신임감독 선임

    photo
  • [K리그] 대구FC, '주니오' 클래식 33라운드 MVP 선정

    photo
  • [K리그] FC서울 윤일록, K리그 최연소 200경기 달성

    photo


많이 본 뉴스

오늘의 hot

SBS 골프아카데미

스페셜 코너

포토뉴스

'완벽한 마무리' 조나탄 베가스
  • '완벽한 마무리' 조나탄 베가스
  • '망연자실' 스티브 윗크로프트
2015 슈퍼모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