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twitter facebook

U-20 월드컵 'D-1'…4강 신화 노리는 '공격 삼총사'

SBS Sports 하성룡 | 2017-05-19 14:56:06


<앵커>

20세 이하 월드컵 개막이 하루 앞으로 다가왔습니다. 4강 신화 재현을 노리는 우리 대표팀은 이승우, 백승호, 조영욱. 공격 삼총사에게 해결사 역할을 기대하고 있습니다.

하성룡 기자입니다.

<기자>

신태용호의 최전방 삼총사는 7차례 평가전에서 9골을 합작하며 파괴력을 보여줬습니다.

서로 다른 개성으로 다양한 공격 루트를 만들어냈습니다.

왼쪽 공격수 이승우가 공을 잡으면 어디로 튈지 모릅니다.

때로는 화려한 돌파로 때로는 정교한 패스로 수비진을 뚫고 골망을 흔듭니다.

그리고 개성 만점 세리머니로 분위기를 띄웁니다.

[이승우/U-20 축구대표팀 공격수 : (감독님이) 마음껏 재능 펼칠 수 있는 창의성이나 모든 걸 자유롭게 해주시니까, 좋은 경기력이 나온 것 같습니다.]

오른쪽 공격수 백승호의 플레이에는 절실함이 묻어납니다.

소속팀에서 후보로 밀린 상황에서 이번 월드컵은 재도약의 무대입니다.

양발과 머리를 자유자재로 구사하며 몸을 아끼지 않고 전천후 활약을 펼치고 있습니다.

18살로 팀의 막내인 원톱 조영욱은 겁이 없습니다.

힘과 스피드를 앞세운 돌파와 틈만 나면 날리는 과감한 슈팅이 일품입니다.

[조영욱/U-20 축구대표팀 공격수 : 저는 롤모델을 맨시티 아구에로로 삼고 있기 때문에 아구에로 움직임 스타일과 비슷해지는 것 같아요.]

다양한 스타일로 골문을 노리는 공격 3총사가 만반의 준비로 출격만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다함께 야구왕
관련기사
'U20' 관련 포토 & 동영상

  • [U-20 Goals] Match Day 1-2 골장면 하이라이트

    photo
  • [U-20] 일본, 남아공에 2-1 역전승…'축구 천재' 구보 어시스트

    photo
  • [U-20 믹스트존] 기니전 마친 백승호 "오늘까지만 즐기자"

    photo


많이 본 뉴스

오늘의 hot

SBS 골프아카데미

스페셜 코너

포토뉴스

'완벽한 마무리' 조나탄 베가스
  • '완벽한 마무리' 조나탄 베가스
  • '망연자실' 스티브 윗크로프트
2015 슈퍼모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