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twitter facebook

'벤쿠버 쇼트트랙 2관왕' 이정수, 스피드스케이팅으로 평창올림픽 도전

SBS Sports 온라인뉴스팀 | 2017-10-12 17:16:29
이미지
이정수가 스피드스케이팅으로 전향해 평창을 향한 꿈에 도전한다.

태릉국제스케이트장에서 열린 스피드스케이팅 1차 공인기록회 남자 5,000m 경기에 나선 이정수는 6분 58초 01를 기록하며 출전선수 16명 중 3위를 차지해 국가대표 선발전 자격 요건을 통과했다. 이정수는 남자 1,500m에서도 1분 52초 47의 기록으로 57명의 선수 중 4위에 올라 2018 평창동계올림픽 선발전 출전권을 획득했다.

이정수는 2010년 밴쿠버 동계올림픽 쇼트트랙에서 2관왕에 오른 빙상계 간판스타였다. 그러나 한동안 부상과 부진으로 소치동계올림픽 출전권 획득에 실패했고, 그 이후로도 계속해서 부진한 성적으로 눈물을 흘렸다.

이정수는 지난 4월 평창올림픽 쇼트트랙 대표팀 선발전에서 8위로 탈락한 뒤 곧바로 스피드스케이팅으로 전향해 한국체대에서 스피드스케이팅 이승훈(대한항공), 김보름(강원도청) 등과 2018 평창동계올림픽을 위해 훈련에 매진했다.

그는“대표팀 선발전에서 떨어져 힘들었지만, 응원해주시는 분들을 위해서 포기하면 안 되겠다는 생각”이라며, “스피드스케이팅을 통해 다시 한번 올림픽 무대 출전에 도전해야겠다고 마음먹었다"고 털어놓았다.

또  이정수는 “나 자신과의 싸움인 스피드스케이팅은 아직 적응이 잘 안 되지만, 포기 않고 경기에 임할 것”을 다짐했고, “평창올림픽을 향해 노력했다는 것만으로도 의미 있는 과정”이라고 덧붙였다.

이정수는 18일부터 열리는 2018 평창동계올림픽 국가대표 선발전에서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1,500m와 5,000m 종목에 도전한다.


(SBS스포츠 온라인뉴스팀)

'스포츠의 즐거움! SBS All Sports 와 함께 하세요'    페이지 방문하기 >클릭
              
'일반' 관련 포토 & 동영상

  • '스피드스케이팅' 이승훈, 후배 폭행 및 가혹행위 의혹

    photo
  • 호날두, ESPN 선정 '전 세계 가장 유명한 운동선수' 3년 연속 정상

    photo
  • 윤성빈-최민정, 제10회 소강체육대상 남녀 최우수선수상

    pho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