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자르 결승골’ 첼시, 1-0으로 맨유 꺾고 FA컵 우승 2018-05-20 12:09:34

photo
이번 시즌 FA컵 우승 트로피는 첼시의 차지였다. 첼시는 20일(한국시간) 영국 런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7-2018 잉글랜드 FA컵 결승에서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를 1-0으로 꺾고 통산 8번째 FA컵 우승에 성공했다. 올 시즌 유럽 챔피언스리그 16강 탈락, 프리미어리그 5위 등으로 자존심을 구긴 첼시는 FA컵 우승으로 체면치레하며 시즌을 마무리하게 됐다. 결승전답게 두 팀은 조심스러운 경기를 펼치며 팽팽한 접전을 이어갔다. 승부를 가른 건 아자르였다. 전반 22분 롱패스를 받은 아자르는 환상적인 퍼스트 터치로 상대 수비수를 따돌리고 골문 앞으로 드리블했다. 이때 필 존스가 페널티 지역 안에서 태클로 아자르를 넘어뜨렸고, 페널티킥을 내줬다. 아자르는 자신이 얻어낸 페널티킥을 골로 연결시키며 첼시가 앞서 나갔다. 다급해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는 동점골을 만들기 위해 사력을 다했다. 무리뉴 감독은 벤치에 있던 루카쿠를 투입하며 반전을 꾀했지만, 첼시의 육탄방어에 막혀 결국 득점에 성공하지 못하고 경기는 1-0 첼시의 승리로 마무리되었다. 한편 경질설이 나왔던 첼시의 안토니오 콘테 감독은 경기가 끝난 뒤 “나는 항상 첼시와 계약을 존중했고, 팀에 헌신했다. 팀이 어떤 결정을 하든 이해한다”라고 말했다. 이날 패배한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주제 무리뉴 감독은 "패배는 아프지만 후회하지 않는다. 최선을 다했고 모든 걸 쏟아냈다”고 말했다. 이어 “하지만 첼시가 우승할 자격이 있다고 생각하지 않는다.”고 불쾌한 심경을 드러내며 상대의 수비적인 운영을 꼬집었다. (SBS스포츠 온라인뉴스팀) '스포츠의 즐거움! SBS All Sports 와 함께 하세요'    페이지 방문하기 >클릭  more

[FA컵] '페드로 결승골' 첼시, 레스터에 2-1승…4강 진출 2018-03-19 14:17:12

photo
첼시가 레스터 시티를 잡고 FA컵 4강에 진출했다. 첼시는 3월 19일(이하 한국시간) 영국 레스터 킹파워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7-2018 잉글랜드 FA컵' 레스터 시티와의 8강전에서 페드로의 결승골에 힘입어 2-1로 승리했다. 전반 42분 모라타가 선제골을 터트렸다. 윌리안이 수비를 피해 모라타에게 패스했고, 골기퍼와 1대 1 상황을 맞은 모라타가 차분히 골로 연결시켰다. 선제골을 내준 레스터는 후반이 시작되자 반격에 나섰다. 후반 23분 이헤아나초 대신 오카자키 신지를 투입하며 공격에 힘을 더했고, 결국 후반 30분 마레즈가 동점골을 터트렸다. 이 후 1-1로 연장 접전에 돌입했고, 연장 전반 종료 직전 페드로가 헤딩골을 터트리며 득점했다. 레스터는 연장 후반 내내 공격에 집중했지만 결국 경기는 득점 없이 2-1 첼시의 승리로 마무리됐다. 이로써 첼시는 4강행 티켓을 차지했다. '스포츠의 즐거움! SBS All Sports 와 함께 하세요'    페이지 방문하기 >클릭               more

[FA컵] '손흥민 페널티킥 무효' 영국 현지서도 논란 2018-03-02 16:07:51

photo
지난 1일(한국시간) 로치데일과의 잉글랜드 FA컵에서 나온 손흥민(토트넘)의 페널티킥 무효와 경고에 영국에서 논란이 벌어졌다. 당시 경기에서 손흥민은 페널티킥을 골로 연결시켰다. 하지만 주심은 곧바로 휘슬을 불어 무효를 선언하고 손흥민에게 경고를 줬다. 손흥민이 도움닫기 과정에서 멈칫한 것이 이유였다. 페널티킥 키커가 중간에 정지동작을 해서는 안 되는 규정을 위반했다는 것이다. 손흥민은 이에 대해 "설명하기 어렵다"며 "대표팀 경기에서는 똑같은 도움닫기로 득점했다"며 "이게 내 스타일이다. 도움닫기 과정에서 템포를 늦추지만 멈춘 것은 아니다. 심판은 내가 스타일을 바꿔 연습해야 한다고 말한다"고 인디펜던트 등 해외 언론을 통해 전했다. 포체티노 감독은 역시 "내가 보기엔 득점이었고 손흥민의 슈팅은 아주 좋았기 때문에 다음에도 페널티킥을 차게 될 것"이라고 전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SBS스포츠 온라인뉴스팀) '스포츠의 즐거움! SBS All Sports 와 함께 하세요'    페이지 방문하기 >클릭           more

[FA컵] 손흥민 '2골+1도움' 시즌 첫 멀티골 기록 2018-03-01 11:31:31

photo
  손흥민이 멀티골을 뽑아냈다. 손흥민은 1일(한국시간) 영국 런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로치데일(3부 리그)과의 잉글랜드 FA컵 16강 재경기에서 2골, 1도움을 기록했따. 이날 선발 출전한 손흥민은 전반 23분 에릭 라멜라의 패스를 받아 선제골을 기록했다. 이는 이번 시즌 FA컵 첫 득점이다. 전반 28분 페널티킥도 성공시켰으나 슈팅 직전에 멈칫했다는 이유로 득점 무효에 경고까지 받았다. 이어 손흥민은 후반 18분 페르난도 요렌테의 골에 도움을 기록했고 후반 20분, 라멜라의 패스를 골로 연결시켜 멀티골을 기록했다. 이날 토트넘은 손흥민의 멀티골과 요렌테의 해트트릭에 힘입어 6-1 대승을 거뒀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SBS스포츠 온라인뉴스팀) '스포츠의 즐거움! SBS All Sports 와 함께 하세요'    페이지 방문하기 >클릭         more

[FA컵] '루카쿠 활약' 맨유, 허더즈필드에 2-0으로 승리 2018-02-18 15:09:55

photo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루카쿠의 활약에 힘입어 8강에 진출했다. 맨유는 18일 영국 웨스트요크셔주 더 존 스미스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7-18 잉글랜드 FA컵 5라운드 허더즈필드와의 경기에서 2-0으로 승리했다. 맨유는 기분 좋은 출발을 알렸다. 전반 3분 마타의 패스를 받은 루카쿠가 무섭게 돌파한 후, 골문 왼쪽 구석으로 침착하게 골을 집어넣으며 승기를 잡았다. 하지만 맨유는 전반 내내 답답함을 보여줬다. 수비가 연신 흔들렸고, 공격은 고전했다. 전반 45분 마타가 골키퍼를 제친 뒤 득점을 성공시켰지만, VAR 판독 결과 오프사이드 선언으로 득점이 취소됐다. 종료 직전 마티치의 골도 오프사이드로 인정되지 않았다. 맨유는 분위기 반전에 시도했다. 후반 10분 산체스의 패스를 받은 루카쿠가 단독 드리블 돌파를 시도했고, 깔끔한 왼발 슈팅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전반에서 위력을 보여줬던 허더즈필드는 급격한 체력저하를 보였고, 맨유는 살아났다. 결국, 맨유가 2-0으로 승리를 거뒀다. 한편 맨유는 오는 22일 UEFA 챔피언스리그(UCL) 세비야와 16강 1차전을 치른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SBS스포츠 온라인뉴스팀) 다시 뜨겁게! SBS 평창 2018 실시간 하이라이트 & 생중계 >클릭                 more

‘지루 데뷔골’ 첼시, 헐시티에 4대0 완승···FA컵 8강 진출 2018-02-17 16:20:21

photo
첼시가 올리비에 지루의 맹활약에 힘입어 헐시티를 꺾고 FA컵 8강에 올랐다. 첼시는 17일(한국시간) 영국 런던 스탬포드 브릿지에서 열린 헐시티와의 2017-2018시즌 잉글랜드 FA컵 16강전에서 4대0으로 승리했다. 경기 시작 2분 만에 첫 골이 터졌다. 첼시는 전방 압박을 통해 헐시티의 볼을 가로챘고 이것을 윌리안이 수비수를 제치고 골망을 흔들었다. 첼시는 계속 상대를 몰아쳤고 곧이어 추가 골이 나왔다. 전반 26분 파브레가스의 패스를 받은 페드로가 침착하게 마무리했다. 이어 전반 31분 윌리안이 쐐기 골을 터뜨렸다. 압박을 통해 공을 잡은 지루는 침투하는 윌리안에게 패스를 찔렀다. 윌리안은 공을 잡고 슈팅했고 이 공은 골대를 맞고 들어갔다. 전반 41분 지루의 데뷔골이 터졌다. 에메르송이 왼쪽 측면을 뚫고 크로스를 올렸다. 문전 앞에 있던 지루가 왼발로 가볍게 밀어 넣으면서 경기는 순식간에 4대0이 되었다. 첼시는 후반전에도 일방적으로 경기를 주도해나갔다. 후반 3분 페널티킥을 내주며 잠시 흔들렸지만 카바예로의 선방으로 다시 안정을 찾았다, 안토니오 콘테 첼시 감독은 칼럼 허드슨-오도이, 카일 스콧 등 유스 출신 선수들까지 집어넣으며 여유를 부렸다. 끝까지 리드를 지킨 첼시 첼시는 대승으로 경기를 마무리하며 여유 있게 8강에 진출했다. (SBS스포츠 온라인뉴스팀) '스포츠의 즐거움! SBS All Sports 와 함께 하세요'    페이지 방문하기 >클릭          more
이전목록 다음목록

오늘의 hot

스페셜 코너

포토뉴스

'완벽한 마무리' 조나탄 베가스
  • '완벽한 마무리' 조나탄 베가스
  • '망연자실' 스티브 윗크로프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