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ircle ringIOC

반기문, IOC 새 윤리위원장 공식 선임 2017-09-15 11:10:24

photo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이 15일(한국시간)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윤리위원장으로 공식 선출됐다. 페루 수도 리마에서 열린 IOC 총회 이틀째 일정에서 IOC 위원들은 반 전 총장의 IOC 윤리위원장 지명 안을 최종 승인했다. 신임 반 위원장은 "어떤 조직의 성공을 위해 윤리는 꼭 필요하다"면서 "이런 이유로 유엔에서 윤리 문화를 강화하고자 가능한 모든 일을 다 했고 투명성과 책임을 증진했다"고 전햇다. 이어 "IOC 윤리위원장으로 일하기에 부족지만, 스포츠의 헤아릴 수 없는 잠재력을 활용해 인권이 존중받고 보호받는 더 나은 세상을 만들도록 힘을 합쳐 나가자"고 덧붙였다. 토마스 바흐 IOC 위원장은 "반 전 총장의 윤리위원장 선출을 축하한다"면서 "반 위원장은 유엔 사무총장 시절 엄격한 윤리 기준, 진실성, 책임감, 투명성으로 헌신했다"고 평가했다. IOC는 지난 6월 집행위원회를 열어 반 전 총장에게 윤리위원장을 제안했고, 반 전 총장을 이를 수락했다. 반 위원장은 지난해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유치 선정 과정에서 의혹이 드러난 IOC 위원들의 매수 사건 조사에 착수할 것으로 예상된다. 반 위원장의 임기는 4년으로 재선할 수 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SBS스포츠 온라인뉴스팀) '스포츠의 즐거움! SBS All Sports 와 함께 하세요'    페이지 방문하기 >클릭           more

IOC, '2024년 파리-2028년 LA 올림픽' 개최 확정 2017-09-14 11:13:11

photo
국제올림픽위원회(IOC)가 오는 2024년과 2028년 하계 올림픽 유치 도시를 확정했다. 프랑스 파리와 미국 로스앤젤레스(LA)가 하계 올림픽을 치룬다. IOC는 13일(현지시간) 페루 수도 리마에서 열린 제131차 총회에서 투표를 거쳐 만장일치로 2024년 파리, 2028년 LA의 하계 올림픽 개최를 확정했다. 2024년 하계 올림픽은 유치를 희망했던 헝가리의 부다페스트, 이탈리아의 로마, 독일의 함부르크가 경쟁에서 이탈하며 파리와 LA의 양자 구도였다. 하지만 두 도시가 두 차례 대화를 통해 하계 올림픽을 나눠 갖기로 합의하며 유치전이 마무리됐다. 양 도시의 합의에 IOC도 화답했다. IOC는 총회에서 7년 후에 열리는 올림픽 개최도시를 투표로 결정짓던 관례에서 벗어나 사상 처음으로 20204년과 2028년 올림픽 개최지를 동시에 선정했다. 토마스 바흐 IOC 위원장은 이번 결정이 IOC와 파리, LA가 모두 웃을 수 있는 ‘윈-윈-윈’ 상황이라며 만족을 표현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SBS스포츠 온라인뉴스팀) '스포츠의 즐거움! SBS All Sports 와 함께 하세요'    페이지 방문하기 >클릭            more

하계 올림픽, 파리 2024년-LA 2028년 유치 유력 2017-07-12 13:51:21

photo
2024년과 2028년 하계올림픽 개최지가 각각 프랑스 파리, 미국 로스앤젤레스가 될 전망이다. 뉴욕타임스 등 외신의 보도에 따르면 IOC는 11일(현지시간) 2024년 하계 올림픽 개최에 나선 프랑스 파리와 미국 로스앤젤레스의 프레젠테이션 후 두 도시가 차례로 각각 2024년, 2028년 올림픽을 유치하는 안을 놓고 표결했다. 2024년 올림픽 유치전에는 이탈리아 로마, 독일 함부르크 등이 뛰어들었다. 하지만 비용 부담, 올림픽 개최 후 미칠 경제적 부작용을 우려해 모두 기권했다. 현재 2024년이 1924년 파리 올림픽 100주년이라는 점을 고려해 파리가 올림픽을 개최하고 2028년은 LA가 개최하는 것으로 정리될 가능성이 큰 것으로 거론되고 있다. IOC는 그동안 두 도시 모두 비용과 효율 면에서 훌륭하게 올림픽을 준비하고 있다며 어느 한 도시도 탈락하기를 원하지 않는다고 밝혀 사실상 두 도시가 차례대로 올림픽을 개최할 수 있음을 내비쳐왔다. 최종 개최지는 오는 9월 13일 페루 리마에서 열리는 총회에서 결정할 방침이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SBS스포츠 온라인뉴스팀) '스포츠의 즐거움! SBS All Sports 와 함께 하세요'    페이지 방문하기 >클릭           more

[이슈] 도쿄 올림픽 골프장 “여성 정회원 인정” 2017-03-21 16:26:35

photo
2020년 도쿄올림픽 골프 경기가 열리는 일본 골프장 '가스미가세키 골프장'에서 그간의 남녀 차별 규정을 폐지했다. 20일 교도통신은 “사이타마 현에 있는 가스미가세키 골프장은 이날 임시 이사회를 열고 정회원을 남성으로 한정했던 정관 세칙 변경안을 만장일치로 통과시켰다”고 전했다. 이에 골프장 정관의 정회원 자격은 '일정 연령의 남자'에서 '일정 연령에 달한 사람'으로 변경됐다. 토마스 바흐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위원장은 지난 17일 기자회견에서 "올림픽은 여러 가지 면에서 차별을 용납하지 않는다"며 "남녀평등의 정신에 경의를 표하지 않는다면 (가스미가세키 골프장 외에) 다른 경기장을 찾지 않으면 안 된다"고 압박했다. 경기장을 변경하겠다는 IOC의 경고를 받아들여 가스미가세키 골프장의 정관이 변경 된 것으로 보인다. 최근에는 스코틀랜드 뮤어필드 골프장이 273년 만에 여성에게 문을 열기도 했다. 이처럼 유명 골프장들이 잇따라 여성의 입회를 허용하고 있다. (SBS골프 온라인뉴스팀) SBS골프 홈페이지 ▷ golf.sbs.co.kr          more

IOC, 日 후쿠시마에서 도쿄올림픽 야구 경기 개최 승인 2017-03-17 15:58:13

photo
원전사고 피해지역인 후쿠시마에서 도쿄올림픽 야구와 소프트볼 경기가 진행된다. 일본 교도통신은 17일 “국제올림픽위원회(IOC)가 오는 2020년 도쿄올림픽에서 야구와 소프트볼 일부 경기를 후쿠시마에서 개최하는 방안을 승인했다” 보도했다. 앞서 IOC로부터 승인을 받은 요코하마 스타디움과 후쿠시마의 아즈마 구장에서 도쿄 올림픽의 야구·소프트볼 경기가 열리게 됐다. 아즈마 구장은 지난 2011년 동일본 대지진 당시 사고가 났던 후쿠시마 제1원전과 차로 2시간가량 떨어진 곳에 위치해있다. 일본 정부와 도쿄올림픽 조직위는 그동안 후쿠시마에서 도쿄 올림픽 야구 경기 일부를 여는 방안을 꾸준히 추진해 왔다. 하지만 현재 후쿠시마를 떠나 타지로 피난간 주민들은 생활 기반 미비와 방사능 농도 우려 등의 이유로 고향에 돌아가는 것을 꺼리고 있다. 한편 IOC는 이번 총회에서 야구·소프트볼 경기 진행방식에 대해서는 결론을 내리지 못했다. 해당 내용은 추후 재논의할 예정이다. [사진제공 = 국제올림픽위원회 홈페이지] (SBS스포츠 온라인뉴스팀) '스포츠의 즐거움! SBS All Sports 와 함께 하세요'    페이지 방문하기 >클릭            more

IOC 조정위·집행위, 13일 개최…바흐 위원장 방한 2017-03-12 14:18:38

photo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제8차 조정위원회와 집행위원회가 13일부터 강원도 평창에서 열린다. 2018 평창 동계올림픽대회 및 동계패럴림픽대회 조직위원회는 12일 "평창올림픽과 패럴림픽 준비 상황 전반을 점검하는 제8차 IOC 조정위원회와 IOC 현안사항을 논의하는 집행위원회가 각각 13일부터 15일까지 사흘간, 16일부터 이틀간의 일정으로 평창 알펜시아 컨벤션센터에서 열린다"고 밝혔다. 토마스 바흐 IOC 위원장도 이번 주 평창에서 잇달아 열리는 IOC 행사 참석을 위해 14일 방한한다. 바흐 위원장은 한국체대에서 명예박사 학위도 받을 예정이다. 17일에는 내,외신을 대상으로 기자회견도 갖는다. 조정위원회에는 이희범 조직위원장을 비롯해 구닐라 린드버그 IOC 조정위원장 등 평창대회 조정위원 11명, 동계종목 국제·국내연맹, 조직위와 개최도시 관계자 등이 참여 한다. 이번 조정위원회는 지난해 10월에 이어 여덟 번째다. 13일 올림픽플라자와 알펜시아 슬라이딩센터, 국제방송센터 등 경기장과 대회 시설 투어를 시작으로, 14일과 15일 본회의를 갖고 수송과 숙박, 인력 등 대회운영 전반에 걸친 준비 상황을 확인, 점검할 예정이다. 이희범 조직위원장은 "내년에 개최되는 평창 동계올림픽과 패럴림픽이 각국 선수단을 비롯한 클라이언트와 관중 등 수요자 중심의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 하는 역대 최고 수준의 성공 올림픽이 될 수 있도록 생산성 높은 조정위원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사진제공 = 평창조직위원회] (SBS스포츠 온라인뉴스팀) '스포츠의 즐거움! SBS All Sports 와 함께 하세요'    페이지 방문하기 >클릭       more
이전목록 다음목록

오늘의 hot

SBS 골프아카데미

스페셜 코너

포토뉴스

'완벽한 마무리' 조나탄 베가스
  • '완벽한 마무리' 조나탄 베가스
  • '망연자실' 스티브 윗크로프트
2015 슈퍼모델

많이 본 뉴스